top of page

고스트 닥터 Ghost Doctor 2022

최종 수정일: 2022년 9월 3일


고스트닥터드라마
고스트닥터드라마

고스트 닥터 Ghost Doctor 2022


  • 채널: TVN

  • 편성: 2022년 1월 3일 ~ 2022년 2월 22일 16부작:(월, 화) 오후 10:30

  • 장르: 메디컬, 판타지, 로맨스, 코미디

  • 시청률: 6.3%


신들린 의술의 오만한 천재 의사와 사명감이라곤 1도 없는 황금 수저 레지던트, 배경도 실력도 극과 극인 두 의사가 바디를 공유하면서 벌어지는 메디컬 스토리



 

해당 드라마는 누누티비에 업로드 되어 있습니다


 




 
인간에게 해를 끼치는 악귀...

흉측한 몰골로 불쑥 나타나

악! 소리 지르게 만드는 무서운 귀신...

사람 몸에 들어가 악행을 저지르고...억울함을 풀거나...

나쁜 놈을 잡거나...


이런 못되고 등골 서늘하고 한 많은 귀신들 말고-

지금까지 많았던 퇴마/수사/납량/멜로 장르와 다른-


병원을 배경으로 한 메디컬 장르에

의사가 귀신(고스트)인 이야기를 접목한,

근데 하필 그 귀신이 뛰어난 의술을 가진 금손 의사에,

근데 하필 그 귀신이 빙의하는 존재가

손 하나 까딱 못하는 똥손 의사라 더 흥미진진한,

고스트+메디컬 드라마-


거리에서 갑자기 사람이 푹 쓰러질 때...

구급차 안에서 속수무책 환자의 목숨이 위태로울 때...

병원에 왔는데 병상이나 수술할 의사가 없다며 밀어낼 때...

수술 도중 감당할 수 없는 위급한 순간이 닥쳤을 때...


간절히 신(神)을 찾게 되는 순간-

신이 바빠서 안 되면 귀신이라도, 바라게 되는 절박한 순간-

바로 옆에 있는 누군가의 몸에 쑥 들어가는 (천재 의사) 귀신.

그래서 죽을 수도 있었던 내가, 내 가족이,

사랑하는 사람이, 다시 살아나는

가장 원초적인(?) 판타지가 담겨있는 드라마-


게다가 그 귀신이 원래는 그렇게 막 좋은 의사가 아니었는데

고스트가 되다 보니, 상황이 꼬이다 보니,

나중엔 자신이 살기 위해 남을 살려야 하는

아이러니한 반전 상황이 주는 유쾌한 재미까지-


'한 아이를 키우려면 온 마을이 필요하다'는 아프리카 속담이 있다.

그렇다면 좋은 의사 한 명을 키우려면?

온 병원, 나아가 병원 안에 깃든,

지나간 자들의 영혼의 힘까지 필요한 일 아닐까.


"어느 병원이나 나 같은 의사 귀신 하나쯤 있지 않나?"

바로 그 영적인 존재-집에 깃들어

집을 지키는 가신(집지킴이) '성주신'처럼,

병원에도 환자와 의사들을 지키는 수호신 같은 존재가 있다면?


죽어서도(귀신이 되어서도) 병원과

환자를 떠나지 못하는 의사들의 영혼,

그들이 일으키는 자그마한 기적과 우여곡절 성장을 통해

이 시대에도 가치를 잃지 않는,

'좋은 의사'의 의미를 생각해보고자 한다.


신비한 판타지로 문을 열고, 재미난 이야기로 웃다가,

어느 순간 눈시울이 뜨거워지고

끝내 가슴 한 곳이 묵직해지는 드라마가 되었으면 좋겠다.


어쩌면, 지금도 우리 곁 어딘가에서

환자와 병원을 지키고 있을지도 모를

어느 이름 모를 의사의 영혼이 우리에게 전하고 싶은 메시지처럼.

 
출연진
  • 차영민 역정지훈

  • 고승탁 역김범

  • 장세진 역유이

  • 오수정 역손나은

  • 테스 역성동일

  • 한승원 역태인호

  • 반태식 역박철민

  • 안태현 역고상호

  • 김재원 역안태환

  • 이선호 역김재용

  • 장민호 역이태성



#고스트닥터 #고스트닥터드라마 #GhostDoctor





조회수 8회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