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쓰리: 아직 끝나지 않았다 Three, Три, 2020

최종 수정일: 2022년 9월 3일


쓰리아직끝나지않았다영화
쓰리아직끝나지않았다영화

쓰리: 아직 끝나지 않았다 Three, Три, 2020

  • 개봉 2022.04.21

  • 장르 드라마/범죄/스릴러

  • 국가 카자흐스탄, 한국, 우즈베키스탄

  • 등급 15세이상관람가

  • 러닝타임 101분

  • 평점 7.0

  • 누적관객 1,037명

  • 박스오피스 8위 수상내역25회 부산국제영화제, 2020

 

해당 영화는 누누티비에 업로드 되었습니다



 





 
“누군가는 이 세상을 깨끗이 만들어야 하지. 그러는 너의 세계는 어떤데?”

1979년 소비에이트연방 카자흐스탄.

최고의 수사팀에 합류하게 된 패기 넘치는 신입 수사관 `셰르`는

마을을 뒤흔든 연쇄 살인마의 뒤를 쫓는다.


살인마와의 교묘한 심리전 속에 사건의 실마리가 점점 드러나고

새로운 사건의 혼란한 틈에

`셰르`의 누나 `다나`가 갑자기 사라지게 되는데…


기록될 수 없었던 어느 살인 사건의 실화!

<살인의 추억><세븐>을 잇는 결코 놓치지 말아야 할 MUST SEE 무비!

1979년 소비에트연방 카자흐스탄. 셰르는 연방 최고의 수사관 스네기레프의 팀 인턴으로 발령 받는다. 스네기레프 팀은 연쇄살인범을 쫓고 있는데, 그가 단순히 살인만이 아니라 식인을 하고 있다는 경악할 만한 사실을 밝힌다. 이 사건이 국제 스캔들로 비화될 경우 이듬해 열릴 모스크바 올림픽에 영향을 미칠 것이라 우려한 당국에서는 어렵게 잡은 범인에게 정신병원 수감 치료를 명한다. 2012년 첫 장편 <하나안>으로 부산국제영화제를 비롯하여, 로카르노영화제, 토론토영화제 등에서 호평을 받았던 박루슬란은 카자흐스탄우즈베키스탄-한국이 합작한 두 번째 장편 <쓰리>에서 엽기적인 살인 및 국가 시스템의 허상과 붕괴를 사실적으로 힘 있게 그려냈다. 2019년 개막작 배우로 부산을 찾았던 사말 예슬라모바가 출연했다. (2020년 제25회 부산국제영화제/ 박선영)


 
출연진
  • 박루슬란 감독

  • 아스카르 일리아소프 주연

  • 이고르 사보츠킨 주연

  • 사말 예슬리야모바 주연

  • 박루슬란 제작

  • 김형준 촬영

  • 손연지 편집



#쓰리아직끝나지않았다 #쓰리아직끝나지않았다영화

조회수 8회
bottom of page